2014원년도시 광주 – 주요 프로그램

introduction

선정 과정

한·중·일 문화장관은 2013년 9월 28일 광주시에서 제5차 문화장관회의를 열고 한국의 광주광역시와 중국 취안저우시, 일본 요코하마시를 2014년 동아시아문화도시로 공식 선정했습니다.

3국 문화장관들은 이날 ‘광주공동합의문’을 채택하고 동아시아문화도시 간 교류협력, 문화유산 보호와 협력, 문화콘텐츠산업 협력방안, 예술교류 협력강화, 미래문화세대 육성, 협력의 내실화 등을 3국 정부차원에서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문화장관회의 기간 중, 문화도시 시장회의를 개최하고 3국 문화도시 간 공연·전시·컨퍼런스 등 프로그램 공동개발 및 상호방문 촉진, 다양한 문화예술교류협력, 공동문화 참여프로그램 개발, 동아시아문화도시협의회 구성 등 문화교류와 상호이해 증진 등 의 내용이 담긴 ‘동아시아문화도시 부속합의문’에 서명했습니다. 문화도시 시장들은 별도의 회담을 열어 동아시아문화도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문화산업 육성방안과 문화예술 네트워크 강화 방안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습니다.

2013년 9월 28일 오전 9시 30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한·중·일 문화장관과 문화도시 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4년 동아시아문화도시 선포식을 가졌습니다.

원년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된 광주는 한국전통 북의 문양을 응용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신명나게 어울리는 한·중·일 3국 문화도시를 형상화한 이미지를 로고로 선정했습니다. 글씨는 유연하면서도 강한 필치를 통해 역동적으로 뻗어나가는 아시아의 이미지를 캘리그라피로 부각했습니다.

2014년 동아시아문화도시 광주 비전

2014년 동아시아문화도시 광주

도시 소개

인구 약 150만의 대한민국의 5대 광역도시로 민주, 인권, 평화를 도시이념으로 정의롭고, 풍부한 감정과 섬세한 예술적 기질을 가진 시민들의 고장이며, 오늘날 다수의 예술가를 배출한 예술의 도시입니다.

이런 광주의 예술적 역량과 새로운 가치 창출에 대한 노력은 세계 3대 미술제에 빛나는 ‘광주비엔날레’ 와 ‘유네스코 미디어창의도시’ 진입 등 국제적으로도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으며, 정부는 이런 광주의 문화예술적 가치를 활용해 국내 특별법상 ‘아시아문화중심도시’ 로 지정하고 국책 프로젝트(2013~2023)를 수립, 시행하고 있습니다. 그 핵심시설인 ‘국립아시아문화전당’ (2015. 11.개관)이 아시아 문화융성의 거점으로서 아시아 문화교류와 콘텐츠의 창·제작, 전시, 공연, 유통을 통한 창조경제 확산의 신모델이 되도록 힘을 쏟고 있습니다.

행사 프로그램

광주 행사는 개회, 문화예술교류, 폐회로 나눠 3월 18일부터 10월 말까지 다채롭게 열렸습니다.
‘동아시아 문화의 빛-광주’라는 주제로 3월 18일 열린 개막행사는 한국은 물론 중국과 일본의 문화를 대표하는 공연예술단을 만나는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연중 다양한 문화행사를 진행해 관람객들에게 호응을 얻었습니다.
‘빛고을아리랑’, ‘청소년 문화교류, 월드뮤직페스티벌’, ‘광주비엔날레’, ‘광주세계아리랑축제’ 등을 비롯해 25개의 크고 작은 문화교류 행사들이 광주의 문화예술적 기량을 뽐내며 방문객을 맞았습니다.
10월에는 광주 폐회행사와 더불어 2014문화의 달을 기념하는 행사도 대대적으로 개최됐습니다.

개회행사

개막식 3.18.(화)/19:00 문화예술회관 대극장 의식행사, 주제공연, 중일초청공연
중·일특별공연 3.19.(수)/19:30 빛고을시민문화관 취안저우, 요코하마 공연단 공연
※중·일 개최행사 중국: 2.13. ~ 2.16.
일본: 2.25. ~ 2.26.
취안저우시
요코하마시
우리시 대표단 및 공연단 파견

문화예술교류 행사

<광주광역시 주최 교류행사>

2014 아시아문화포럼 1차 05.22.
2차 10.02.
전남대학교 아시아의 동반 성장과
동아시아문화도시
광주 ACE Fair 특별전시 9.25. ~ 9.28. DJ컨벤션센터 중·일 특별전시관 설치 운영
추억의 7080 충장축제 10.08.~10.12. 충장로 등 중·일 초청공연 등